본문 바로가기
메뉴닫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인쇄
보물

정종 적개공신 교서 및 관련 고문서

정종 적개공신 교서 및 관련 고문서

기본정보

기본정보-구분,수량,면적,소재지,지정일
구분 [국가지정] 보물 제 1853 호
수량 교서1축, 교지1매
소재지 경북 고령군 대가야읍 대가야로 1203
지정일 2014-10-20

소개

고문서는 고령 지역에서 세거해 온 세조 때의 적개 공신 오로재(吾老齋) 정종의 종손 정연동(鄭淵東)의 집에서 소장하고 있던 것으로 교지(敎旨)·호구단자 (戶口單子)·통문(通文)·소지(所志)·품목(稟目)·완 문(完文) 등 총 45건에 48매이다. 정종은 조선 전기의 무신으로 1453년(단종 1) 11월 이징옥(李澄玉)의 난 때 종성절제사로서 이징옥을 포 살(捕殺)한 공으로 군공(軍功) 1등에 책록되고 당상관 으로 승진하였다. 1467년 5월 이시애(李施愛)의 난이 일어나자 율원군(栗元君) 이종(李 )의 휘하에서 총통 군(銃筒軍)을 이끌고 출전하여 공을 세웠다. 그 공으 로 적개공신 3등에 책록되었으며, 행충무위상호군겸오위장(行忠武衛上護軍兼五衛 將)에 임명되고 동평군(東平君)에 봉해졌다. 덕곡면 반성리에 있는 반암서원(盤巖 書院)에서 제향되고 있으며, 시호는 양평(襄平)이다. 정종 적개공신교서 및 관련 고문서는 대부분 정종과 관련된 것으로 그 중「정 종정충적개공신교서(鄭種精忠敵愾功臣敎書)」는 1467년(세조 13) 정종이 이시애의 난을 평정하고 공신에 책록되어 받은 것이다. 당시 세조는 공을 세운 45명을 뽑 아 3등으로 나누어 공신에 책록했는데, 1등 정충출기포의적개공신(精忠出氣布義 敵愾功臣) 10명, 2등 정충포의적개공신(精忠布義敵愾功臣) 23명, 3등 정충적개공 신(精忠敵愾功臣) 12명이었다. 「정종 무과급제 교지」는 정종이 1442년(세종 24) 무과 병과에 급제하면서 받은 교지로 조선시대 고신의 서식이 왕지에서 교지로 바뀌는 과정을 보여 주는 자료여서 의의가 크다.

 
VR 여행